씨드키퍼와 함께 식물생활을 시작하는 당신을 위해 꼭 필요한 팁을 모아 전합니다.

씨앗 심기부터 물주기, 분갈이하기, 수확하기까지 다양한 정보들을 확인해보세요!

씨드키퍼의 팁은 지속적으로 수정되고 업데이트됩니다.

씨드키퍼와 함께 식물생활을 시작하는 당신을 위해 꼭 필요한 팁을 모아 전합니다. 씨앗 심기부터 물주기, 분갈이하기, 수확하기까지 다양한 정보들을 확인해보세요!

씨드키퍼의 팁은 지속적으로 수정되고 업데이트됩니다.

씨앗 / 새싹새싹 줄기가 자꾸 쓰러져요.

조회수 648



빛이 부족할 경우 줄기만 길어지는 웃자람 현상이 나타납니다. 


실내에서 기르고 계신다면, 식물을 햇빛이 충분하게 들어오는 곳에 두고, 하루에 최소 6시간 이상 햇빛을 보여주셔야 합니다. 사람 눈에 충분히 밝아 보여도 실내 조도는 식물 생장에 많이 부족할 수 있으니 가능한 햇빛이 풍부하게 들어오는 곳을(베란다 또는 창가) 선별하여 자리를 잡아주세요, 만약 햇빛이 풍부하지 않다면 식물등을 사용해보시는 것을 권장합니다.





조금 번거롭더라도 ‘가식’을 해주시면 새싹 초기 관리가 좀 더 수월합니다. 


1. 종이컵 바닥에 구멍을 뚫어 물구멍을 만들고, 일반 원예용 흙을 2/3쯤 담아주세요. 뿌리가 상하지 않도록 펠릿을 ‘그대로’ 심은 후 펠릿 주변에 흙을 좀 더 채워주세요. (펠릿의 겉망을 떼고 옮겨심어도 되지만 이때 겉망에 자리잡은 뿌리가 뜯어지며 상할 수도 있어서 그대로 심는 법을 추천합니다.) 

2. 줄기가 웃자란 만큼 떡잎 아래 부분까지 흙을 좀 더 높게 채워줍니다. 

3. 새싹이 넘어지지 않게 스프레이로 분무합니다. 

4. 하루 정도는 직사광선을 피해 반음지에서 뿌리가 잘 활착할 수 있도록 합니다. 이렇게 임시거주지를 만들어준 상태에서 기르다가 식물의 전체적인 높이나 부피가 종이컵보다 커지면 좀 더 큰 화분으로 분갈이해 주세요.




2 0

대표 송다혜, 문혜성 | 사업자등록번호 510-27-91908 (사업자정보확인)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2021-서울마포-0952 | 주소 서울시 마포구 연남로3길 58, 1층 | 이메일 iam@seedkeeper.kr